본문 바로가기

수다쟁이

작은장례지지 캠페인 한겨레두레협동조합 1월 뉴스레터입니다. 장례에 관한 좋은 정보와 삶에 관한 감동적인 이야기들이 있습니다. 참 이번에 '작은장례지지 캠페인'에 선물 추첨도 있습니다^^ http://www.chaebi.life/community/newsletter/172?numbering=010 PDF파일을 다운 받으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더보기
공유공간나눔 공간 활용 안내 공유공간 내 공간활용에 대해 안내말씀 드립니다. 코로나로 인해 내부활동이 많아지면서 사용할 수 있는 공용공간이 부족해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해서 당분간 공간활용을 극대화하기 위한 조치를 취합니다. 1. 공유밥상을 무상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 코로나 상황에만 한시적으로 운영. 추후에는 다시 판단. - 공유공간 입주조직에만 적용됩니다 - 정리정돈을 칼같이 해주셔야 합니다 - 오후 3시부터 가능합니다 2. 모든 공용공간을 사용할 때는 사전계획에 입각해서 일정을 잡아주시고, 취소가 되는 경우에는 즉시 통보해서 다른 기관이 사용할 수 있게 해주세요. 3. 다른 공간 사용이 가능하면 적극 활용해주세요. 예) 건강생태계사업단 -> 더불어내과 등 * 공간 사용에 대해서는 관리소장님과 상의해 주세요 더보기
책 읽기 좋은 연말? 연말연시를 맞아 좋은 책 소개 좀 할께요. (1) 좋은 일을 멋지게, 멋진 일을 바르게 흔치 않은 비영리단체 운영에 관한 책입니다. 이사회 운영을 중심으로 하지만 단체 운영 전반에 대해 깊이 성찰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줍니다. 총회를 준비하는 시기에 큰 도움이 될 듯해요. 책 내용이 너무 좋은데 번역이 좀 아쉬워서 아마존에 원서를 주문했습니다. 내년에 기회가 되면 함께 토론하는데 도움이 될까 해서요. (2) 한국의 논점 2021 예전에도 한 번 소개했던 시리즈의 최신판입니다. "코로나 시대, 극복을 위한 43가지 제언" "코로나 이후의 세계" "문재인 정부 4년의 국정과제, 어디까지 왔고 어디로 가야 하는가" 제목을 보면 도저히 안 읽어볼 수 없는 ^^ 더보기
불편한 도로 자발적으로 보행로 하나 올려봅니다. (누가 지목해주지 않아서) 문제있는 길이라기 보다는 나름 개선한 길을 보았습니다. 용마산로 21길. 중앙농협 중곡지점 근처에 있는 오르막길입니다. 더보기
2019 울력 울력은 지금? 더보기
놀이패 울력 공간이 제일 잘 나가..... 봄이 오고 있는 소리가 들리는것 같습니다. 6살짜리 딸이 봄이 와서 눈이 아니고 비가 오는 거라고 합니다. 봄이 오나 봅니다. 올해는 춥지 않고 농사가 잘 되어 먹는거 걱정없는 한해가 되면 좋겠습니다. 광진주민연대 회원총회는 잘 했습니다. 50여명의 회원이 직접 참석해 주시고 84명의 회원이 위임해 주셔서 잘 진행했습니다. 대의원 총회 결과를 보고 드리고 감사 보고서를 승인하고 2011년 한 해 주민연대 안에 늘푸른가게, 자활, 돌봄에서 열심히 활동하신 세분에게 광진주민연대 대상 시상식도 진행했습니다. 늘푸른가게 본점 안정화의 공로가 크신 임순화님 늘푸른협동조합 발전의 공로가 크신 이재구님 어려운 이웃에게 안정적으로 돌봄서비스를 제공해주신 권은자님께 대상을 수여했습니다. 놀이패 울력 공간이 참 탐나는 공.. 더보기
광진주민연대 수다쟁이 - 상생의 비나리 꼭 함께 해주세요. 하루 아침에 겨울이되고 말았습니다. 우리 딸은 간밤에 눈이 펑펑 오는꿈을 꿨다면 벌써부터 좋아합니다. 그러면서 봄에는 엄마 생일, 가을은 아빠 생일, 겨울은 자기 생일이라면서 택배아저씨가 이쁜 반지를 선물해 주면 좋겠다고 합니다. 날씨가 추워지면 아무래도 없는 사람이 더 힘들고 어려운것 같습니다. 박원순 시장은 올 겨울에는 춥고 배고픈 사람이 없도록 하겠다고 했는데 난방비가 무서워 전기장판과 온열기로 겨울을 나는 민들레 할머니들이 걱정입니다. 전기요금을 10% 올린다고 하니 올 겨울은 작년처럼 엄청 춥지 않아야 할텐데 걱정입니다.... 한미FTA 우리가 막을 수 있습니다. 한나라당에서는 강행처리하려고 하고, 민주당은 실력저지 하겠다고 합니다. 한미FTA가 체결되면 다시 되돌리기는 정말 힘듭니다. 광진주민.. 더보기
서울시장 야권 단일 후보 단일화를 위한 선거인단에 참여해 주십시오. 이메일을 통해 주민연대 소식을 자주 알려드려야 하는데 그러지 못해 정말 죄송합니다. 기온차가 20도까지 나면서 좀처럼 날씨를 종 잡을 수 없습니다. 하지만 나락이 익으려면 날씨가 이래야 한다고 말씀해 주시는 어르신이 있어 조금 더운것 정도는 기쁜 마음으로 넘길 수 있습니다. 참여예산조례 정책 제안활동 광진주민연대는 7월에 구의회에서 참여예산조례가 주민의 의견을 전혀 반영할 수 없는 내용으로 통과되어 관심있는 단체들과 함께 조례 개정과 지역에 참여예산조례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활동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서울시 각 구 조례가 어떤지 살펴보았습니다. 그랬더니 서울시 25개구 중 7개구만 주민참여위원회를 둘 수 있다로 되어있고 광진구는 참여예산조례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위원회 항목 자체가 없는 가장.. 더보기
내 손으로 직접 상추를 함께 재배해요 말랑말랑한 흙을 밟는 건 인간의 본능일까요? 콘크리트의 숲에 둘러싸여 일상 속에서 맨땅을 딛기 어려운 서울 도심에서 주말농장, 도시텃밭 가꾸기 열풍이 불고 있습니다. 개인에게 할당되는 땅은 고작 2~3평이거나 상자 2~3개지만, 사람들은 그 좁은 땅에서 생명의 신비와 삶은 활력소를 찾아내는 재주를 부리고 있습니다. 봄철에는 상추, 고추, 가지, 시금치, 열무, 감자를 경작하고, 가을철에는 배추, 무, 갓, 쪽파를 수확할 수 있다고 합니다. 국제적 트렌드인 로컬푸드(Local food)운동과 같은 맥락에 있을 뿐 아니라, 올 들어서는 야채 값 폭등과 일본 원전 방사능 누출로 직접 가꾼 먹을거리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어 텃밭 열풍은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고 합니다. 4월 초에 서울시, 경향신문, 도시농업포.. 더보기
광진주민연대 수다쟁이-2010년 지방선거 광진주민연대 후보 낼 수 있다. [ 2010. 3. 8 ] 실내보다는 실외가 더 따뜻하고 햇볕도 좋은 날씨입니다. 강원도 진부령에는 눈이 왔지만 전남 구례에는 산수유꽃이 활짝 피었다고 합니다. 서울도 아직 조금은 쌀쌀하지만 봄이 오고 있음이 분명합니다^^ 빨리 따뜻해졌으면 좋겠습니다. 승호의 35세 프로젝트 저의 35세 프로젝트는 올 상반기 동안에 가능하면 물질만능주의를 거부하는 사람들의 책을 보려고 합니다. 그래서 다르게 사는 사람들이라는 경향신문사에서 발행한 책을 제일 먼저 보았습니다. '칼의노래' '남한산성'의 작가 김훈은 디지털 시대에 연필로 원고를 쓰고 자전거를 타고 다닙니다. 국민대 명예교수 윤호섭은 8년 전 집에 있던 냉장고를 없애고 서울 인사동에서 녹색 티셔츠 운동을 합니다. 아마도 이 사람들이 우리 사회에서 나름의 권력을 가진 사람인데 그걸 포기.. 더보기